태그 글 보관함: DBearver

DBeaver 포터블판 jre를 찾지 못해서 실행 안되는 문제

DBeaver(디비버) 포터블판 jre(자바 경로)를 찾지 못하는 문제를 해결해 보자.

디비버는 이클립스와 같은 플랫폼으로 만들어져 있는데, 이클립스도 요즘은 jre를 포함해서 배포되고 해서 안그렇지만, 예전엔 이렇게 자바 경로를 못찾아서 똑같은 에러가 나고 그랬다.
자바 경로를 제대로 찾지 못할 경우에는 디비버를 실행하면 아래와 같은 에러가 표시 된다.

dbeaver jre error

dbeaver.ini 편집

디비버 디렉토리에 있는 dbeaver.ini 파일을 열어서 -vmargs 바로 윗줄에 jre 나 jdk 의 bin 디렉토리까지의 전체경로를 적어준다.

저장하고, 디비버 실행해 보면 잘 실행될 것이다.

별것도 아닌데 검색해 봐도 잘 나오질 않아서 글을 써 본다.

DB툴로 디비버는 추천

블로그에 사용하는 워드프레스는 mysql계열만 지원하고,
나는 개인적으로 postgresql를 선호해서 여러 디비를 사용할 때 디비버 같은 툴이 아주 편하다.

디비버 단점은 메모리를 많이 먹는다는거.
같은 플랫폼에서 개발된 이클립스도 같은 문제인데 요즘은 컴 성능이 상향평준화 되어서 메모리 많이 먹는건 불평거리가 못되는것 같고, 단지 로딩이 좀 느릴뿐이다.

가벼운걸 원하면 일본 개발현장에선 a5m2라고 하는 툴(정식 명칭이 A5:SQL Mk-2. 길다)을 많이 쓰는데 못생기고 기능이 디비버만큼 많지는 않지만,
딱 필요한 기능은 다 있어서 일할 때는 잘 쓰고 있다.

개인PC에서 사용할때는 컴 사양이 좋다보니 그냥 이쁘고 이것저것 다 되는 디비버가 좋은듯하다.
사실 오래전에 설치만 해두고 안쓰고 있다가 요즘 며칠동안 써 봤는데 일단 이쁘고. 화면 구성이 복잡하긴 한데 메뉴들이 직관적이라 헤매지는 않아서 좋다.
 
 
디비버는 커뮤니티 에디션만 무료다. 인터프라이즈 에디션은 시험버전만 사용가능.
DBeaver 다운로드 페이지 – https://dbeaver.io/download/

DB서버 외부에서 안전하게 접속하는 방법. DBeaver로 SSH 터널링 접속

보통 유동 IP를 사용하는 집에서는 mysql/mariadb나 Postgresql 서버에 접속하기 위해서 외부 접속 설정을 모든 IP에 대해서 허용해야한다.
SSH 같은 경우는 공개키 접속 방식으로 개인키 파일이 털리지 않는한은 절대로 접속이 불가능하게 되지만, DB 서버의 경우는 아이디/패스워드가 전부이기 떄문에 외부 접속을 열어두기가 아무래도 꺼림칙하다.

그래서 공개키 접속을 사용한 SSH 터널링으로 DB 서버에 접속하면 훨씬 안전하게 접속 할 수 있는데, 이미 공개키 방식으로 SSH 접속을 하고 있다면 설정은 별로 어려울 것도 없다.
DBeaver 등의 SSH 터널링을 지원하는 DB 툴로
DB 접속 호스트는 localhost 를 지정하고
포트, 아이디/패스워드등 나머지는 그대로.

SSH 터널링 설정을 들어가서 DB 서버의 IP 주소, SSH 유저 아이디, SSH 인증 방식을 공개키 방식으로 하고 개인키 파일을 지정하면 끝.

문제 해결

ssh-keygen으로 생성한 파일을 넣으면 이런 에러가…

DBeaver에서는 개인키 파일을 ssh-keygen으로 만든걸 썼더니 에러를 뿜어서 Putty 접속용으로 변환된 .ppk 파일을 등록하니 잘 접속 된다.
접속이 안되서 또 애꿋은 방화벽 탓을 하다가 발견… 메시지가 방화벽과 전혀 관계가 없는데도 방화벽 탓을 하게 된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SSH 터널링으로 접속이 잘 될 경우에는 잊지 말고 반드시 DB의 외부 접속 허용 설정을 끌 것.

ssh 공개키/개인키 접속하는 방법 참고 https://storycompiler.tistory.com/112